대성에너텍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초절전온수관보일러 선택시 갖춰야 할 조건과 유의할 점은 무엇인가요?

author
관리자
date
13-06-11 13:24
hit
12,582
초절전온수관으로 리모델링시  아래와 같은 조건과 기술력있는 업체를 먼저 선임해야합니다..
----조건----(  예) 60평 유류보일러를 초절전온수관보일러로 바꾸고자 할 경우)
1.수전용량 즉 한전과의 계약전력입니다. 60평기준시 필요 계약전력 -> 30kw ~ 20kkw
60평을 초절전온수관 보일러로 전환시에 필요한 전력으로 의 범위를 둔것은  건물의 단열,
지리적위치(북쪽으로 갈수록 겨울철 난방비가 더들어감), 사용조건등을 감안했을때
20~30kw가 필요합니다. 부족 할 경우 승압을 해야 합니다.
 
2.초절전 온수관 보일러 온도조절기가 설치 될 위치로 전기공사업체를 통해 내선공사를 해서 전원을 설치하여야 합니다.
이 경우 내선공사비가 들어갑니다.
 
3.공사기간이 필요합니다.
물론 당일에 온수관 공사는 끝나지만 미장을 발라야 해서 양생까지는 3일정도가 필요합니다.
분배기 앞만을 공사하므로 방전체를 하는게 아니어서 방을 다 못쓰는 일은 없습니다.
 
4.금액부담이 있습니다.
바닥재는 그대로 사용하니까 괜찮은데 수전공사비.내선공사비.초절전온수관보일러 비용 등을 다하면
목돈이 필요합니다. 사전에 자금을 준비하셔야 합니다.
 
 ----업체선정기준----- (제품선택과도 같으니 꼼꼼히 업체를 선택해야 합니다.)
 
5.리모델링으로 기술력이있는 업체를 선정해야 합니다.
아무업체나 할 수 있는게 아닙니다. 열선 넣다가 못 집어넣고 포기한 업체도 봤습니다.
국내에 초절전온수관 보일러로 리모델링 할 수 있는 업체는 몇 안됩니다.
그 중에서 저희 대성에너텍의 기술력이 훨씬 월등합니다. 기계를 보시면 확실하게 아실겁니다.
저희가 개발한 열선삽입기로 경쟁업체들이 하다가 못한 현장 여러군데 작업했습니다.
 
6.사후관리가 철저한 업체를 선정해야 합니다.
 
7.정품자재를 사용해야합니다.
 
8.전제품에 과열을 막아주는 과승방지장치를 사용해야합니다.
과승센서가지고는 과열을 막을 수가 없습니다, 센서는 온도만 감지할뿐이지 붙어버린
릴레이접점을 어떻게 할수는 없습니다.(고객 여러분 이점에 절대 현혹되시면 안됩니다.)
온도조절기 릴레이 붙어버리면 그 날로 온수관은 과열로 파열되고 맙니다. 그래서 과열을 감지하는 센서가 아니라 과열이 됐을때 전원을 완전히 자동으로 끊어야 합니다. 이 장치는 국내에 저희 대성에너텍밖에 없습니다.(특허등록)
 
9.공장은 갖고있는지 공장등록증을 확인하여야 합니다.
 
10.열매체는 정품을 사용하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11.전열선은 단코어가 아니 7코어를 사용해야 합니다.
 
12.전열선은 두가닥을 사용하되 갔다가 유턴해서 돌아오는 유턴방식의 전열선을 써야합니다.
 단선방식은 전자파가 많이 나옵니다. 두선이 바로 가는 방식도 마찬가지입니다.
하지만 유턴방식은 전자파를 서로 상쇄시켜 나오질 않게 합니다.
단선방식은 수명이 짧습니다. 두줄유턴 방식은 열선의 수명이 단선에 비해 3배 이상 깁니다.
값은 외줄에 비해 두 배 비쌉니다. 생산공정도 길어 원가 두 세배 더 듭니다만 좋은 제품을 만들기 위해서는 불가피한 선택입니다. 질 떨어지게 만들어 싸게 팔면은 우선은 많이 판매가 될 것입니다. 업계에서도 경쟁력을 갖추고 일을 할 수 있을 겁니다.하지만 얼마가질 않아  모레위에 쌓아놓은 성처럼 무너질것입니다.
 
13.회사가 얼마나 오래 되었는지를 확인해야 합니다.
오래된 기업이다고 건실하고 신생이다고 부실한것은 아니지만 요즘같은 경기엔 신생기업이 버티기가 쉽지 않습니다.
요즈음은 신생기업이 우후죽순 생겨나 다 그러는것은 아닙니다만 문닫고 폐업하는 업체가 수두룩합니다.
사후관리도 관리지만  오더를 수주하기 위해 저가의 자재만을 사용하고 인건비 줄일려고 부실시공까지 해 놔서 고객분들이 어디다 얘기도 못하고 골머리를 앓고 있습니다.
시공업자는 전화번호 바꾸고 잠적하거나 태연히 다른지역으로 가서 영업하기도 합니다.
 
14.난방시공업에 등록이 된 업체인지 확인하십시오.
기술도 없고 경험도 없는 나이롱 업체들이 판을 칩니다.
여름에는 에어컨하고 봄 가을은 농사짓고 산삼이다 약초다 캐러 다니고, 낚시하러 다니고 고객이 전화하면 받지도 않고 외국여행 다니면서 고객의 불편은 전혀 아랑곳하지 않습니다.
 
 처음에 잘 보고 선택해야 하는데 그저 업자의 교활하고도 간교한 세치 혀에 현혹이 돼 다른곳 보다 값싸게 해 주고 좋은제품이다며 얘기합니다. 선택할 경우 거의 1~2년 이내에 늦어도 3~4년 이내에는 십중팔구 잘못된 선택이었다는 걸 알게 될 것입니다. 30년이상을 가야할 제품이 고작 3~4년안에 망가지고 못쓰게 되니 고객님 입장에서는 피해를 고스란히 안을 수 밖에 없습니다.
중국에서 넘어오는 물건만이 중국산이 아닙니다. 국내에서도 중국산만도 못한 저급한 제품들이
많이 양산되고 있습니다. 그리고선 MADE IN KOREA를 외칩니다. 이런 제품은 절대 사질 않아야 합니다.